온라인 ‘본인 확인’ 신용카드로… 5월부터 본격 시행
2018.04.30   |   조회 : 1470
온라인 ‘본인 확인’ 신용카드로… 5월부터 본격 시행


이달 내로 온라인 ‘본인 확인’을 신용카드로 할 수 있게 된다. 방송통신위원회가 국민·롯데·비씨·삼성·신한·하나·현대카드 등 7개 신용카드사를 본인 확인 기관으로 신규 지정했기 때문이다.

현재 온라인 본인 확인은 아이핀이나 휴대전화로만 가능해서 재외국민이나 본인 명의의 휴대전화가 없는 사람은 본인 확인에 어려움을 겪는 상황이다. 이에 방송통신위원회는 국민 대다수가 보유하는 신용카드를 본인 확인 수단으로 도입해 편의성을 높인 것이다.

신용카드 본인 확인 서비스는 △스마트폰 앱 카드 방식 △휴대전화 ARS 방식 △카드사 홈페이지에 접속해 확인하는 방식 등 세 가지로 제공된다. 

7개 카드사는 5월 중으로 카드 포인트 통합 조회 웹사이트 등에서 일부 기능에 대한 본인 확인 서비스를 시작한다. 오픈마켓, 소셜커머스 등으로 적용 범위를 점차 확대할 예정이다.


본 게시물은 카드고릴라에서 대가관계 없이 자체 제작한 게시물입니다.
카드고릴라의 모든 콘텐츠는「콘텐츠산업진흥법」에 따라 보호됩니다.
무단 복제·배포 시 손해배상 및 민형사상 처벌을 받을 수 있습니다.